> 뉴스 > 사회
“도심서 물놀이 즐겨요”…전주 월드컵 물놀이장 개장
전북포스트  |  jbpost2014@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7.17  15:29:50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전북 전주시설공단이 19일부터 다음달 18일까지 한 달 간 전주 월드컵경기장에서 어린이 물놀이장을 무료로 운영한다.. 사진은 지난 해   전주시 첫마중길에 개장한 '주말 N 첫마중 어린이 물놀이장' .2019.7.17 / 문요한 기자

전북 전주시설공단이 19일부터 다음달 18일까지 한 달 간 전주 월드컵경기장에서 어린이 물놀이장을 무료로 운영한다.

지난해 마중길 물놀이장에 대한 시민 성원에 부응하기 위해 올 여름 전주시는 종합경기장과 한벽문화관 등 3곳에 물놀이장을 조성했으며, 이 중 월드컵경기장 물놀이장의 운영을 공단이 맡았다.

월드컵경기장 물놀이장은 만남의광장 부지에 5700㎡ 규모로 들어섰으며, 대형슬라이드 1개, 에어슬라이드 3개, 풀장 4개를 갖췄다. 

길이 40m에 달하는 대형슬라이드는 짜릿한 스릴을 선사하며 어린이들에게 큰 인기를 끌 예정이다. 또 물대포를 설치하고, 물총을 비치해 물놀이의 재미를 배가시킬 예정이다.

물놀이장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1시까지, 오후 2시부터 오후 5시까지 하루 2차례 운영된다. 매주 월요일은 휴장일이다.

공단은 물놀이장 운영기간 동안 전주문화재단과 함께 공연과 전시, 체험 등 가족단위의 문화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50분 간 물놀이 후 10분의 휴식 시간을 갖는다. 총 14명의 운영요원 가운데 안전관리자와 간호요원은 자격조건을 갖춘 인원으로 선발했다.

수영장 수질기준에 준하는 수준으로 수질이 상시 관리된다. 물놀이장 물은 상수도 용수(수돗물)이 사용된다.

차광 시설을 갖춰 뜨거운 햇볕에 구애받지 않고 물놀이를 즐길 수 있다. 어린이 이용객은 물론 보호자들도 편히 쉴 수 있도록 풀장 주변에 휴게텐트도 설치된다.

전성환 이사장은 “시민들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도록 사전 준비를 철저히 하고 충분한 시범운영을 거쳤다”며 “올 여름 도심 속에서 물놀이를 즐기려는 시민들에게 안전하고 쾌적한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
 

전북포스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60-022) 전북 전주시 완산구 전동성당길 13. 호운빌딩 3층  |  대표전화 : 063)231-6502  |  등록번호 : 전라북도 아 00076  |  발행인·편집인 : 강찬구
등록 및 발행일 : 2014년 8월 7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현영
Copyright © 2019 전북포스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