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경제
완주테크노밸리 2개사 투자협약 체결㈜영산글로넷, 엘에스엠트론㈜ 신규투자 결정
정진호 기자  |  jbpost2014@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12.21  16:01:35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완주테크노밸리 일반산업단지에 2개 기업의 신규투자가 이뤄졌다.

21일 완주군과 전라북도는 완주군청에서 ㈜영산글로넷(대표 박종업)과 엘에스엠트론(주) 전주공장(공장장 권오석)의 완주테크노밸리 일반산업단지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투자를 결정한 2개 기업 대표를 비롯해 박성일 완주군수, 나석훈 전라북도 경제산업국장 등이 참여했다.

완주산업단지에서 기업을 운영해 오던 ㈜영산글로넷은 상용차 CKD, DKD(완성차 분해) 수출전문기업으로 1999년 9월 회사설립 이후  지속적인 성장을 거듭 해왔다. 이번에 특장차 사업 확대를 위한 양산라인 구축을 위해 투자를 결정했다.

트랙터 분야의 글로벌 일류기업인 엘에스엠트론(주) 전주공장은 우수한 품질과 경쟁력을 바탕으로 산업기계 및 첨단부품분야에서 성장해 가고 있으며, 이번 신규투자는 엔진공장과 연계한 것으로 부품의 품질향상과 연구개발을 지속적으로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박성일 완주군수는 “어려운 경기 속에서도 신규투자를 결정해 준 2개 기업에 대해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완주군 관내 기업이 성장을 거듭해 지역에 지속적으로 재투자 하는 선순환이 군이 추구하는 산업발전방향" 이라고 강조했다. / 정진호 기자

 

정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60-022) 전북 전주시 완산구 전동성당길 13. 호운빌딩 3층  |  대표전화 : 063)231-6502  |  등록번호 : 전라북도 아 00076  |  발행인·편집인 : 강찬구
등록 및 발행일 : 2014년 8월 7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현영
Copyright © 2019 전북포스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