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사회
김승수 예비후보 "희생자들 잊지 않겠습니다"
김은정 기자  |  friend2291@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4.16  16:19:12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김승수 전주시장 예비후보가 세월호 참사 4주기를 맞아 희생자들을 애도하며, 사람중심도시 전주를 만들겠다는 각오를 되새겼다.

김 예비후보는 16일 세월호 추모 논평을 통해 “여전히 세월호는 전주시민은 물론 대한민국 국민 모두가 잊을 수 없는 큰 아픔이다. 그 아픔은 오랜 시간이 흘러도 결코 사라지거나 작아지지 않을 것”이라며 “가슴 아픈 오늘. 세월호 참사의 철저한 진상규명을 촉구하며, 꽃 같은 희생자들을 기억하고 유가족 분들과 아픔을 함께하겠다”고 밝혔다.

김 예비후보는  “세월호가 침몰하는 모습을 지켜보면서도 아무런 도움도 줄 수 없었던 국민과 부모의 찢어지는 마음은 불씨가 되어 무책임한 국가기능을 바로잡는 촛불을 밝혔다” 면서 “눈물처럼 흘렀던 촛농은 무책임했던 국가를 심판하며 탄핵과 정권교체의 초석이 됐다”고 말했다.

특히 “오늘은 세월호를 기억하는 추모의 의미를 넘어 살아남은 우리 국민들이 무엇을 해야 할지 되새기는 날”이라며 “앞으로 전주를 사람중심도시,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는 도시를 만드는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김 예비후보는 이날 풍남문광장에 마련된 본향소를 찾아 세월호 희생자들을 애도했다. / 김은정 기자

김은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60-022) 전북 전주시 완산구 전동성당길 13. 호운빌딩 3층  |  대표전화 : 063)231-6502  |  등록번호 : 전라북도 아 00076  |  발행인·편집인 : 강찬구
등록 및 발행일 : 2014년 8월 7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현영
Copyright © 2018 전북포스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