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사회
지역활력타운 전국 10곳 중 전북 김제, 부안 2곳
JB포스트  |  jbpost2014@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4.05.12  15:12:53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전북특별자치도는 국토교통부 등 8개 부처*에서 공동 주관한 ‘2024년 지역활력타운’공모에 최종 후보지로 올라간 김제시와 부안군 모두 선정되는 쾌거를 거뒀다.

전국적으로는 10곳이 선정됐다.  전북 2개소와 강원도 영월, 충북 보은, 충남 금산, 전남 구례아 곡성, 경북 영주와 상주, 경남 사천 등이다. 

작년에 이어 올해 2회째 시행된 지역활력타운은 귀농·귀촌을 희망하는 은퇴자와 청년에게 타운하우스 등 주거지를 분양 또는 임대로 제공하고, 인근에는 복지·문화·체육 등 기반시설을 조성해 살기 좋은 전원마을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지난해에는 전북에서 남원 지리산이 선정됐다.

공모에 선정된 사업은 향후 해당 부처의 국비 지원과 함께 각종 인·허가 특례 등이 지원된다.

 

   
김제시 '힐스타운 시암 조성사업'은 국비 40억을 포함하여 총 412억의 사업비를 들여 스파힐스CC, 지평선 제2일반산업단지, 김제온천구역 등 주변 인프라를 활용해 도시 은퇴자 및 근로자를 대상으로 총98세대를 분양과 임대 방식으로 공급한다는 계획이다. 사진은 조감도.

김제시 '힐스타운 시암 조성사업'은 국비 40억을 포함하여 총 412억의 사업비를 들여 스파힐스CC, 지평선 제2일반산업단지, 김제온천구역 등 주변 인프라를 활용해 도시 은퇴자 및 근로자를 대상으로 총98세대를 분양과 임대 방식으로 공급한다는 계획이다.

부안읍 해뜰마루 지방정원 일원에 자리잡게 될 부안군 '해뜰 웰니스 타운 조성사업'의 경우 농산업 창업을 희망하는 청년들의 안정적인 지역정착 지원과 스마트팜을 통한 소득 창출과 지역자원을 연계, 일자리를 매칭하는 사업이다. 국비 28억 등 사업비 354억을 투입해 총 80세대를 분양방식으로 공급할 예정이다.

 

   
부안읍 해뜰마루 지방정원 일원에 자리잡게 될 부안군 '해뜰 웰니스 타운 조성사업'의 경우 농산업 창업을 희망하는 청년들의 안정적인 지역정착 지원과 스마트팜을 통한 소득 창출과 지역자원을 연계, 일자리를 매칭하는 사업이다. 국비 28억 등 사업비 354억을 투입해 총 80세대를 분양방식으로 공급할 예정이다. 사진은 조감도.

전북자치도는 2024년 본격적인 설계를 시작으로 2027년 연말까지 모든 시설 준공과 입주를 목표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김광수 전북자치도 건설교통국장은“작년에 이어 잇따른 공모 선정으로 국가예산 확보는 물론 전북특자도의 생활인구 확충에 크게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특히 올해는 전국의 치열한 경쟁을 뚫고 우리 도에 2개 사업이 선정된 만큼 지역에 좋은 활력을 계속해서 불어넣을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강찬구 기자

JB포스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5045) 전북 전주시 완산구 향교길68  |  등록번호 : 전라북도 아 00614  |  발행인·편집인 : 강찬구  |  등록 및 발행일 : 2014년 8월 7일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찬구  |  e-mail : jbpost2014@hanmail.net  |  대표전화 : 063)901-9405 / 010-3677-0065
Copyright © 2024 JB포스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