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사회
임실 여성 농업인 농작업 질환 관련 특수 건강 검진
JB포스트  |  jbpost2014@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4.05.10  12:56:17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임실군이 농작업 질환 관련 예방과 건강복지 증진을 위해 여성농업인 특수건강검진을 실시한다.

 여성농업인 특수건강검진사업은 농작업 관련 각종 질환에 취약한 여성농업인의 건강검진비용을 지원해 의료비 부담을 줄이고자 농림축산식품부가 추진하고 있는 사업이다.

 

   
임실군이 농작업 질환 관련 예방과 건강복지 증진을 위해 여성농업인 특수건강검진을 실시한다.

 임실군은 올해 초 공모를 통해 50개 지자체 중 한 곳으로 선정됐다.

 지원 대상은 임실군에 거주하는 짝수년도에 출생한 51세~70세 이하의 농업경영체에 등록된 여성농업인(2024년1월1일 기준, 1954.1.1.~1973.12.31. 기간 출생자 중 짝수년도 출생자)으로 누구나 신청 가능하다.

 특히 검진 비용 22만원 중 100%(국비50%, 지방비50%)가 지원되며, 임실군은 여성농업인의 부담을 줄이기 위해 자부담 비용을 전액 지원한다.

 검진과목은 여성농업인에게 취약한 근골격계, 심혈관계, 골절‧손상위험도, 폐활량, 농약 중독 등 기존 검진과는 달리 여성농업인에게 특화되어 있다. 

 농작업 질병의 조기 진단과 함께 사후관리 및 예방 교육, 전문의 상담도 함께 진행한다.

 검진희망자는 임실군 읍‧면사무소에 방문 신청하여 검진대상자로 선정되면 검진 예약이 가능하다.

 임실군은 올해 300명을 지원할 예정이며, 158명이 신청하고 대상자로 선정이 됐다.

 여성농업인 특수건강검진은 지난달 23일부터 임실군 검진의료기관인 전주시 대자인병원에서 실시하고 있다.

 심 민 군수는 “여성농업인은 농작업과 가사를 병행하면서 유병률이 높은 편으로 이번 특수건강검진사업을 통해 질병을 사전에 예방하고 조기 발견 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 정진호 기자

JB포스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5045) 전북 전주시 완산구 향교길68  |  등록번호 : 전라북도 아 00614  |  발행인·편집인 : 강찬구  |  등록 및 발행일 : 2014년 8월 7일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찬구  |  e-mail : jbpost2014@hanmail.net  |  대표전화 : 063)901-9405 / 010-3677-0065
Copyright © 2024 JB포스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