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사회
전북도 가을 나무 56만 그루 심기
전북포스트  |  jbpost2014@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1.09.09  17:15:48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전라북도가 올가을 56만 그루의 나무를 추가로 심어 지속 가능한 산림자원 기반을 구축해 나갈 예정이다.

전북도는 9일 숲의 경제적‧공익적 가치 창출을 위해 올가을 15억 원을 투자하여 편백, 화백, 소나무, 낙엽송 등 총 56만 그루의 나무를 심는다고 밝혔다.

이번 가을철 조림은 장래 좋은 품질의 목재를 생산하기 위한 경제림 조성 182ha와 생활권 자연경관 향상과 산림 공익기능을 증대하기 위한 큰 나무 조림 25ha로 나누어 추진한다.

가을철 나무심기는 그동안 봄철에 집중되던 조림 사업을 가을철에 분산해 봄 가뭄으로 인한 조림목의 피해를 줄일 수 있고, 산림사업에 투입되는 인력 수급을 원활하게 하여 임업 분야의 일자리를 연중 제공할 수 있어 긍정적인 효과가 큰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전북도는 올 봄철에 174억 원의 예산을 투입하여 경제림 조성 1,166ha, 큰 나무 조림 282ha, 지역특화 조림 105㏊, 내화 수림대 조성 30㏊, 미세먼지 저감 조림 161㏊ 등 총 1,744ha에 400만 그루의 나무를 식재한 이후, 활착률 제고를 위한 풀베기, 덩굴 제거작업 등을 실시하고 있다.

전라북도 박성호 산림녹지과장은 “조림 사업은 미래의 목재자원 확보와 기후변화에 적극 대처하기 위한 사업으로, 올 가을철 조림사업도 식재 적기인 9월 초부터 10월 말까지 사업을 완료하여 묘목의 활착률을 높이는 데 주력하겠다”라고 말했다. / 강찬구 기자

 

전북포스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60-022) 전북 전주시 완산구 전동성당길 13. 호운빌딩 3층  |  대표전화 : 063)231-6502  |  등록번호 : 전라북도 아 00076  |  발행인·편집인 : 강찬구
등록 및 발행일 : 2014년 8월 7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현영
Copyright © 2021 전북포스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