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사회
전주시 장년 시민 대상 ‘50+ 반려의 숲’ 수업
전북포스트  |  jbpost2014@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1.04.03  15:46:54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전주시는 3일 상관 편백나무숲에서 인생 후반기를 고민하는 45~64세 시민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첫 ‘50+ 반려의 숲’ 수업을 진행했다.

‘지금 시작하는 50+어른학교’의 일환으로 추진되는 ‘50+ 반려의 숲’은 이날을 시작으로 12주간 매주 토요일 오전 9시 30분부터 3시간 동안 펼쳐진다.

 

   
전주시가 3일 완주 상관 편백숲에서 실시한 ‘50+ 반려의 숲’ 수업.

수업은 △숲 스토리텔링 △주변에서 쉽게 만나는 식물이야기 △숲과 건강 및 생활안전 활동 △오감 통통!! 숲 체험 △일상생활에서 활용되는 약용식물 △숲쟁이 한바퀴 에코티어링 등을 주제로 숲에서 심신을 충전하고 새롭게 도약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제공된다.

전주시 교육청소년과 관계자는 “50+세대들이 코로나19로 지친 마음을 숲에서 충전하고, 새로운 인생2막을 향해 도약할 수 있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며 “이번 50+ 반려의 숲 수업 참여로 끝나는 게 아니라 향후 지속적인 숲활동 및 사회공헌활동으로 이어졌으면 한다”고 말했다.

한편 ‘지금 시작하는 50+어른학교’는 100세 시대를 맞아 인생 전환기를 맞은 시민들이 자신의 진로를 탐색하고 새로운 삶에 도전하거나 커뮤니티 활동을 구체화할 수 있도록 돕는 프로그램으로, 목공, 영상제작, 낭독 과목 등이 운영된다. / 강찬구 기자

 

전북포스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60-022) 전북 전주시 완산구 전동성당길 13. 호운빌딩 3층  |  대표전화 : 063)231-6502  |  등록번호 : 전라북도 아 00076  |  발행인·편집인 : 강찬구
등록 및 발행일 : 2014년 8월 7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현영
Copyright © 2021 전북포스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