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사회
전주지역 종교단체, 코로나 나눔손길
정진호 기자  |  jbpost2014@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3.26  14:56:14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전주 완산칠봉에 위치한 사찰인 칠성사가 코로나19로 힘겨워하는 소외된 이웃을 돕기 위해나눔의 손길을 전했다.

칠성사는 26일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는 소외된 이웃을 위해 성금 525만 3000원을 전주시에 기탁했다.

해마다 정월기도 모임 후 모인 기도비를 활용해 노인복지시설 등에 지속적인 기부활동을 해온 전주 칠성사는 올해의 경우 코로나19로 힘들어하는 저소득계층의 어려움을 듣고, 이를 돕기 위해 시에 성금을 기탁했다.

영명 칠성사 주지 스님은 “최근 코로나19 사태로 경기침체가 장기화되고 있는 상황에서 지역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들에게 작게나마 도움이 됐으면 한다”며 “코로나19 상황이 진정돼 다시 자유롭고 평온한 세상이 찾아오길 바란다”고 전했다.

전주시 복지환경국 관계자는 “어려운 이웃을 위해 관심을 잃지 않고 힘든 상황에서도 나눔활동에 앞장서고 있는 종교단체들의 훈훈한 마음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1900년 창건된 칠성사는 대한불교조계종 제17교구 본사인 금산사의 말사로 극락전과 산신각, 요사 등이 있다. /

 

정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60-022) 전북 전주시 완산구 전동성당길 13. 호운빌딩 3층  |  대표전화 : 063)231-6502  |  등록번호 : 전라북도 아 00076  |  발행인·편집인 : 강찬구
등록 및 발행일 : 2014년 8월 7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현영
Copyright © 2020 전북포스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