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사회
전북지역 코로나19 격리 1명 남아...17일 모두 해제
전북포스트  |  jbpost2014@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2.14  12:11:26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14일 현재 전북지역 코로나19 자가격리자는 1명만 남은 상태다. 전북도는 확산세가 진정된 것은 분명하지만 외부요인을 고려해 현재와 같은 총력 대응을 계속 취할 방침이다. 2020.2.14 /
 

국내 코로나19 확산세가 진정국면을 보이고 있는 가운데 14일 현재 전북지역 자가격리자는 1명만 남은 것으로 확인됐다.

이 감시자는 광주 16번 확진환자 접촉자로 자가격리 해제일은 17일이다.

전북도에 따르면 지난달 22일부터 13일까지 접수한 도내 코로나19 신고자는 총 261명이다.

지역 유일 확진환자(8번)는 12일 퇴원 조치됐고 의사환자(격리병상 입원) 16명은 검사결과 음성 판정을 받아 격리가 해제됐다.

선별진료 의료기관에서 진료가 이뤄진 89명 중 80명은 음성 판정됐다. 9명은 현재 민간기관에서 검사가 진행 중이다.

155명은 사례 분류에 해당되지 않아 보건교육 등이 실시됐다.

도 관계자는 “전북 지역 코로나19 확산세는 안정세를 잡은 것으로 본다”면서 “하지만 외부요인 등을 고려해 현재와 같은 총력 대응태세를 지속 유지할 방침이다”고 말했다. /
 

전북포스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60-022) 전북 전주시 완산구 전동성당길 13. 호운빌딩 3층  |  대표전화 : 063)231-6502  |  등록번호 : 전라북도 아 00076  |  발행인·편집인 : 강찬구
등록 및 발행일 : 2014년 8월 7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현영
Copyright © 2020 전북포스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