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사회
"감히 조직을 떠나겠다고?"…야산 끌고가 보복 폭행한 조폭들
전북포스트  |  jbpost2014@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2.12  15:03:51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탈퇴 의사를 밝힌 조직원을 야산으로 끌고 가 집단 폭행한 조직폭력배들이 경찰에 무더기 검거됐다.

전북 군산경찰서는 특수상해 등 혐의로 군산의 모 폭력조직원 A씨(24) 등 10명을 붙잡아 조사 중이라고 12일 밝혔다.

A씨 등은 지난 10일 오후 11시께 군산시 한 야산에서 B씨 등 2명을 끌고 가 무차별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은 앞서 같은 날 군산 시내 한 건물 지하주차장에서도 B씨 등을 수차례 때린 것으로 확인됐다.

A씨 등은 B씨 등이 조직생활을 그만두겠다고 하자 이같은 범행을 한 것으로 드러났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이들을 모두 붙잡았다.  

경찰 관계자는 “조사를 마치는 대로 A씨 등 9명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라며 “앞으로도 조폭 관련 범죄는 엄단하겠다”고 말했다. / 뉴스1

전북포스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60-022) 전북 전주시 완산구 전동성당길 13. 호운빌딩 3층  |  대표전화 : 063)231-6502  |  등록번호 : 전라북도 아 00076  |  발행인·편집인 : 강찬구
등록 및 발행일 : 2014년 8월 7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현영
Copyright © 2020 전북포스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