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사회
‘전주 천사’ 성금 절도범 검거에 결정적 제보 있었다한 시민, 수상한 차량 번호 적어뒀다가 경찰에 건네... 경찰, 유공 표창 수여
전북포스트  |  jbpost2014@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2.31  13:31:56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얼굴 없는 천사’ 성금을 훔친 절도범 검거에 결정적 제보를 한 시민이 경찰 표창을 받게 됐다.

전북 전주완산경찰서는 용의 차량을 특정할 수 있도록 결정적 제보를 한 시민에게 범인 검거 유공 표창을 수여할 방침이라고 31일 밝혔다.

표창을 받게 될 시민은 전날 오전 10시40분께 얼굴 없는 천사 성금 절도 사건을 수사 중인 경찰에게 범인들이 범행에 이용한 것으로 추정되는 차량 번호를 제보한 공로다.

이 시민은 “동네에서 못 본 차가 주민센터 앞에 계속 세워져 있었다”며 “번호판을 종이로 덮어놓는 등 수상해 차량 번호를 적어뒀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이 시민의 결정적 제보로 용의 차량의 이동방향을 확인, 충남경찰청과 공조해 충남 논산과 유성에서 A씨(35) 등 2명을 붙잡았다.

경찰은 이들에게서 ‘얼굴 없는 천사’의 성금 6000여만원을 모두 회수했다.

경찰 관계자는 “결정적인 시민의 제보로 인해 범인 검거를 빠른 시간에 할 수 있었다”며 “구체적인 범행 경위에 대해 조사한 뒤 피의자들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

전북포스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60-022) 전북 전주시 완산구 전동성당길 13. 호운빌딩 3층  |  대표전화 : 063)231-6502  |  등록번호 : 전라북도 아 00076  |  발행인·편집인 : 강찬구
등록 및 발행일 : 2014년 8월 7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현영
Copyright © 2020 전북포스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