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사회
전북경찰, 친일 경찰국장 사진 담긴 홍보관 게시판 철거
정진호 기자  |  jbpost2014@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2.04  15:52:36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전북지방경찰청 역대 경찰국장·청장의 사진이 담겼던 홍보관 게시판. 2019.12.4 /

전북지방경찰청은 친일행적이 드러난 경찰국장 8명의 사진을 청사 홍보관과 홈페이지에서 삭제했다고 4일 밝혔다.

전북지역 친일 경찰국장은 초대 김응조를 비롯해 3대 한종건, 4대 조병계, 5대 김상봉, 9대 김응권, 15대 김종원, 16대 신상묵, 20대 이정용이다.

앞서 전북경찰은 홈페이지와 청사 내 마련된 홍보관에 역대 경찰국장·청장의 사진과 이름을 나열해 전시했다.
 

   
친일행적 드러난 전북경찰국장.(전북지방경찰청 홈페이지 캡처) 2019.12.4 /

민족문제연구소 전북지부는 그동안 이들의 친일행적을 지적하며, 전북경찰청 홍보관 게시판의 철거를 요청해왔다.

경찰 관계자는 “친일잔재 청산 취지에 공감해 최근 홈페이지와 게시판에서 경찰국장 명단을 내렸다”며 “홍보관 게시판은 본청과 협의 후 활용방안을 검토해 보겠다”고 말했다.

김재호 민족문제연구소 전북지부장은 “다소 늦었으나 경찰의 변화를 다행스럽게 생각하고, 반성과 성찰이 뒤따라야 한다”고 강조했다. /
 

정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60-022) 전북 전주시 완산구 전동성당길 13. 호운빌딩 3층  |  대표전화 : 063)231-6502  |  등록번호 : 전라북도 아 00076  |  발행인·편집인 : 강찬구
등록 및 발행일 : 2014년 8월 7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현영
Copyright © 2019 전북포스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