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사회
군산해경, 조업 중 쓰러진 50대 선장 긴급이송
전북포스트  |  jbpost2014@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0.11  15:58:16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조업중 쓰러진 50대 선장이 해경 경비정으로 군산 비응항에 입항 119구급대로 이송되고 있다. / 뉴스1


한밤 중 조업에 나선 어선에서 쓰러진 50대 선장이 해양경찰 경비정으로 신속하게 이송됐다.

군산해양경찰서는 11일 오전 3시43분께 군산항 북방파제 남서쪽 11㎞ 해상에서 조업 중인 어선(7.93t)에서 선장이 쓰러져 선원들이 인공호홉을 하고 있다는 신고를 받았다.

해경은 인근 해역에서 경비 중인 50t급 경비정을 급파했다.

오전 4시12분께 어선에 도착한 군산해경은 선장 A씨(58)를 이송 후 해양원격의료시스템으로 목포 소재 한국병원으로 연결해 의사의 원격진료로 응급처치를 하면서 비응항으로 이동했다.

해경은 4시59분께 비응항에 입항, 선장 A씨를 119구급대에 인계했다.

선장 A씨는 혈압 증세로 의식과 호홉이 미약한 상태로 군산소재 모 병원에서 치료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 뉴스1
 

전북포스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60-022) 전북 전주시 완산구 전동성당길 13. 호운빌딩 3층  |  대표전화 : 063)231-6502  |  등록번호 : 전라북도 아 00076  |  발행인·편집인 : 강찬구
등록 및 발행일 : 2014년 8월 7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현영
Copyright © 2019 전북포스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