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교육
전북대, 새만금에 수상태양광 실증연구단지 조성한다솔라비즈니스클럽·㈜세기종합환경과 업무협약 체결
김미영 기자  |  jjtoro@nate.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0.08  16:13:28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전북대는 8일 솔라비즈니스클럽, ㈜세기종합환경과 ‘신재생에너지 분야 우수 인력 양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인력양성 및 수상태양광 실증연구단지 조성에 협력하기로 했다.(전북대 제공) /

 

전북대학교(총장 김동원)가 새만금에 수상태양광 실증연구단지를 조성한다.

전북대는 8일 본부 회의실에서 솔라비즈니스클럽(의장 토마스 슈사츠), ㈜세기종합환경(대표 양기해)과 ‘신재생에너지 분야 우수 인력 양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을 계기로 세 기관은 우수한 인적·물적 자원을 상호 교류키로 했다. 또 새만금에 수상태양광 실증연구단지 조성사업을 하기로 했다.

전북대는 사업의 연구개발 및 기술지원을 하고, ㈜세기종합환경은 부지조성 및 시설투자 등 기반 구축에 나선다. 솔라비즈니스클럽은 관련 분야 국제 교류 협력을 지원한다.

김동원 총장은 “세계적으로 신재생에너지 분야의 투자와 생산, 보급이 확산되고 있는 시점에서 세 기관이 새만금에 수상 태양광 실증단지를 만들기로 한 것은 매우 시의적절하고 의미 있는 일”이라며 “세계 유수 기업들과 우리대학이 서로 뜻을 합쳤고, 한국 정부의 ‘신재생에너지 3020’ 정책이 더해졌기 때문에 국가와 지역 에너지 사업 발전에 큰 힘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전북대는 앞선 7월 전북도와 전주시, 새만금개발청, 한국수력원자력㈜ 등 27개 기관과 업무협약을 맺고 2020년까지 ‘해상풍력국제공동연구소’를 설립하기로 했다. /

김미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60-022) 전북 전주시 완산구 전동성당길 13. 호운빌딩 3층  |  대표전화 : 063)231-6502  |  등록번호 : 전라북도 아 00076  |  발행인·편집인 : 강찬구
등록 및 발행일 : 2014년 8월 7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현영
Copyright © 2019 전북포스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