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사회
추석 고향길 오전부터 정체…오후 6~7시 귀성행렬 절정12일 오후 7~8시에나 해소…귀경길, 평소 주말 수준
신현영 기자  |  jbpost2014@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9.11  15:52:52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추석 연휴를 하루 앞둔 11일 오후 경기도 용인시 신갈IC 인근 경부고속도로 상공에서 경찰 헬기가 교통상황을 점검하고 있다. (항공촬영 협조 : 서울지방경찰청 항공대 이용길 경감, 경기북부지방경찰청 박형식 경위) 2019.9.11/뉴스1

추석 연휴를 하루 앞둔 11일 오후 귀성길은 곳곳에서 정체 현상이 나타나겠다. 

한국도로공사는 "귀성방향은 평소 주말보다 혼잡, 10~11시부터 정체가 시작됐고 오후 6~7시에는 최대에 이르렀다가 12일 오후 7~8시에나 해소될 것"이라며 "평소 주말 수준인 귀경길은 퇴근시간대 위주로 혼잡한 가운데 낮 1~2시에 정체가 시작, 오후 5~7시 절정에 이른 뒤 밤 8~9시에 풀리겠다"고 밝혔다.

도로공사에 따르면 이날 오후 1시 요금소 출발기준, 승용차로 서울에서 지방 주요도시까지 걸리는 시간은 △부산 6시간10분 △울산 5시간50분 △강릉 2시간40분 △양양(남양주 출발) 1시간50분 △대전 3시간20분 △광주 5시간 △목포 4시간50분 △대구 5시간16분이다.

반면 각 지방에서 서울까지 소요시간은 △부산 4시간40분 △울산 4시간10분 △강릉 2시간40분 △양양(남양주까지) 1시간50분 △대전 1시간50분 △광주 3시간40분 △목포 3시간50분 △대구 3시간40분이다.

오후 1시 현재 경부선 부산방향에서는 한남~서초 4㎞부근, 북천안 부근~천안 휴게소 부근 20㎞에서 차들이 속도를 내지 못하고 있다. 서울방향에서는 수원부근~수원 2㎞ 부근, 양재부근~반포 6㎞ 부근에서 정체 현상이 나타나고 있다.

서해안선 목포방향에서는 화성휴게소 부근 3㎞, 서평택분기점 부근~서해대교 부근 8㎞ 부근에서 차들이 서행하고 있다.

도로공사는 이날 전국에서 506만대의 차량이 고속도로를 이용할 것으로 내다봤다. 수도권에서 지방으로 빠져나가는 차량이 50만대, 지방에서 수도권으로 들어오는 차량이 약 40만대일 것으로 예상된다. / 뉴스1
 

신현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60-022) 전북 전주시 완산구 전동성당길 13. 호운빌딩 3층  |  대표전화 : 063)231-6502  |  등록번호 : 전라북도 아 00076  |  발행인·편집인 : 강찬구
등록 및 발행일 : 2014년 8월 7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현영
Copyright © 2019 전북포스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