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사회
형집행정지 불허 박근혜 병원서 수술 결정
강찬구 기자  |  phil620@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9.11  15:49:36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형집행정지 신청이 불허됐던 박근혜 전 대통령이 추석 연휴가 끝나는 16일 외부 병원에 입원해 수술을 받을 예정이다.

법무부(장관 조국)는 11일 "형집행정지는 검찰의 고유 권한이므로 법무부가 관여할 사안은 아니다"라면서도 "박 전 대통령의 수술과 치료를 위해 외부 병원에 입원시키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검찰이 박 전 대통령 측 형집행정지 신청을 불허한 지 이틀 만이다.

박 전 대통령이 수감돼 있는 서울구치소는 구치소 소속 의료진의 진료 및 외부 의사 초빙진료, 외부병원 후송진료 등을 통해 박 전 대통령 치료에 최선을 다했지만 어깨 통증 등 상태가 호전되지 않았다는 게 법무부 설명이다.

이에 최근 서울 소재 외부 병원에서 정밀 검사를 시행한 결과 좌측 어깨 부위에 대한 수술이 필요하다는 전문의 소견과 박 전 대통령 의사를 고려해 법무부는 추석연휴 다음날인 16일 박 전 대통령을 외부 병원에 입원시키기로 결론을 내렸다.

법무부 관계자는 "수술 후 박 전 대통령이 하루빨리 건강을 회복할 수 있도록 재활치료 및 외래진료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박 전 대통령 측 변호인은 지난 5일 "박 전 대통령이 지병 치료가 필요하고, 형의 집행으로 인하여 현저히 건강을 해하거나 생명을 보전할 수 없는 경우에 해당한다"며 검찰에 형집행정지를 신청했다. 앞서 신청이 불허된 뒤 약 4개월 만의 재신청이다.

서울중앙지검 형집행정지 심의위원회(위원장 신봉수 2차장검사)는 9일 회의를 열고 "심의 결과 박 전 대통령의 현재 상태가 '형 집행으로 현저히 건강을 해하거나 생명을 보전할 수 없는 상태' 또는 '수형생활이 불가능한 상태'로 보기 어렵다"며 불허했다. / 
 

강찬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60-022) 전북 전주시 완산구 전동성당길 13. 호운빌딩 3층  |  대표전화 : 063)231-6502  |  등록번호 : 전라북도 아 00076  |  발행인·편집인 : 강찬구
등록 및 발행일 : 2014년 8월 7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현영
Copyright © 2019 전북포스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