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문화
전동성당, 빛의 옷을 입는다... 17일 미디어파사드‘조선시대 시간여행, 빛으로의 초대’ ... 17일~6월 22일
김미영 기자  |  jjtoro@nate.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5.17  14:01:41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전주한옥마을을 대표하는 관광지이자 천주교 순교 1번지인 전동성당이 화려한 빛의 옷을 입는다.

전주시는 17일 개막공연을 시작으로 조선시대와 전주의 근현대사, 빛과 소리, 다양한 이야기를 담은 미디어파사드 공연인 ‘조선시대 시간여행, 빛으로의 초대’를 매주 금요일 전동성당에서 진행한다. 

미디어파사드는 미디어(media)와 건물외벽을 뜻하는 파사드(facade)의 합성어로, 건물의 외벽에 다양한 영상을 투사하여 메시지를 전달하는 것을 통칭한다.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의 후원으로 진행되는 대한민국 테마여행 10선 ‘조선시대 시간여행 빛으로의 초대’는 화려한 영상과 색채, 이야기와 소리의 울림이 있는 미디어파사드 빛의 공연으로, 전동성당에서 매주 금요일 저녁 8시30분과 9시 1일 2회 선보일 예정이다. 

또, 피날레 공연으로 오는 6월 22일 토요일에 앵콜 공연도 진행된다.

테마여행 10선 시간여행 미디어파사드 공연은 1회 총 15분 동안 진행된다.

공연의 주요 내용은 먼저 1부에서 ‘자연의 아름다움’을 주제로 우주의 생성과 자연의 아름다움을 시각화해 전달하고, 2부 '전주의 이야기’를 통해 조선 풍류와 조선후기, 그리고 근현대 전주의 역사를 담아 보여주게 된다.

끝으로 3부에서는 ‘전통과 현대의 어울림’을 주제로 한국적 전통문화 요소가 멋진 미디어아트로 어우러진 미디어쇼로 연출돼 선을 보인다.

전주시 관계자는 “테마여행 10선 관광콘텐츠 전동성당 미디어파사드 공연은 전주시민과 전주를 찾는 관광객들에게 야간에 다양한 관광 볼거리를 제공하기 위해 기획된 것”이라며 "전주시민과 여행객에게 조선왕조 발상지 전주의 500년 역사와 근현대사를 알리는 등 감동적인 메시지를 전해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 김미영 기자

김미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60-022) 전북 전주시 완산구 전동성당길 13. 호운빌딩 3층  |  대표전화 : 063)231-6502  |  등록번호 : 전라북도 아 00076  |  발행인·편집인 : 강찬구
등록 및 발행일 : 2014년 8월 7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현영
Copyright © 2019 전북포스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