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사회
고 지정환신부님, 국민훈장 모란장
신현영 기자  |  jbpost2014@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4.15  14:41:08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한국치즈의 대부 고(故) 지정환 신부가 국민훈장 모란장을 받는다. 

임실군은 15일 대한민국 치즈산업을 일군 공로로 지 신부에게 국민훈장 모란장이 수여된다고 밝혔다. 

 

   
돌아가신 지정환 신부님에게 국민훈장 모란장이 수여된다. 사진은 임실테마파크에서 열린 '2018 임실N치즈축제'에서 국화로 만들어낸 지정환 신부님의 얼굴. / 문요한 기자

이개호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이 이날 오후 4시 직접 빈소를 찾아 유족에게 훈장을 전수할 예정이다. 

국민훈장은 국가 발전에 기여한 공적이 뚜렷한 이들에게 주어지는 것으로 모두 5등급으로 구분된다. 모란장은 2등급이다.

지 신부는 오랜 숙환으로 지난 13일 향년 88세로 별세했다. 

벨기에 태생인 고인은 1959년 한국 땅을 처음 밟고 나서 1964년 임실성당 주임신부가 됐다. 

가난한 지역민을 돕기 위해 치즈를 만들기 시작했고, 우리나라 최초로 ‘임실치즈’를 만들며 국내 치즈 역사에 한 획을 그었다.

정부는 우리나라 치즈산업을 일구고 평생을 장애인 복지에 기여한 공로로 2016년 지 신부에게 한국 국적을 부여했다.

고인의 빈소는 전주 중앙성당 소강당에 마련됐으며, 장례미사는 4월16일 오전 10시에 진행된다. 지 신부는 전주시 치명자산 성직자 묘지에 안치될 예정이다. / 뉴스1

[관련기사]

신현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60-022) 전북 전주시 완산구 전동성당길 13. 호운빌딩 3층  |  대표전화 : 063)231-6502  |  등록번호 : 전라북도 아 00076  |  발행인·편집인 : 강찬구
등록 및 발행일 : 2014년 8월 7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현영
Copyright © 2019 전북포스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