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교육
전북대, 약학대학 신설...2020학년도 30명 모집
강찬구 기자  |  phil620@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3.29  10:20:30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전북대학교(총장 김동원)이 내년도에 약학대학을 설립해 30명을 모집하게 됐다.

교육부는 2020학년도 약학대학 신설대학으로 전북대와 제주대가 최종 선정됐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약대 신설은 지난해 9월 보건복지부에서 약대 정원 60명 증원 계획을 교육부에 통보함에 따라 추진됐다. 두 대학에는 각각 30명의 정원이 배정된다.

 

   
교육부는 2020학년도 약학대학 신설대학으로 전북대와 제주대가 최종 선정됐다고 29일 밝혔다.

교육부는 약대 신설을 신청한 12개 대학을 대상으로 1차 심사를 진행한데 이어 상위점수를 획득한 △전북대 △제주대 △한림대 등 3개 대학을 대상으로 2차 심사를 실시했다.

1차 심사는 약학계, 이공계, 교육계 등 관련 전문가로 구성된 평가소위원회에서 대학 교육여건 지표에 따른 정량평가(20%)와 약대 교육·연구여건, 약대 운영계획 등에 대해 평가지표별 정성평가(80%)를 실시했다. 

이번주 진행한 2차 심사는 대학이 제출한 계획의 실효성을 확인하는 대면평가로 이뤄졌다. 평가소위원회가 직접 대학관계자의 발표와 질의응답 내용을 평가했다.

약대 선정심사위원회는 1차와 2차 심사 점수를 합쳐 약대 신설대학 2곳을 최종 선정했다. 

교육부는 "전북대와 제주대는 약대 지원 의지가 강하고, 부속병원 등 약학 실무실습과 교육·연구 여건을 충실히 갖추고 있었다"며 "제약산업과 임상약학 등 특화된 교육과정을 제시하는 등 약학교육과 임상연구의 여건과 역량이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고 설명했다. 

최은옥 교육부 고등교육정책관은 "공정한 절차에 따라 대학의 교육 여건과 약대 발전계획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연구중심 약대로 성장할 수 있는 우수 대학을 최종 선정했다"고 밝혔다.

국내 약학대학 신절은 지난 2010년 가톨릭대 등 15개 대학에 약대 신설을 인가한 뒤 9년 만이다. / 강찬구 기자

강찬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60-022) 전북 전주시 완산구 전동성당길 13. 호운빌딩 3층  |  대표전화 : 063)231-6502  |  등록번호 : 전라북도 아 00076  |  발행인·편집인 : 강찬구
등록 및 발행일 : 2014년 8월 7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현영
Copyright © 2022 전북포스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