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스포츠-연예
병역특례 태극전사들, 전주서 유소년 지도한다전주시-대한축구협, 봉사할동 지원사업 협약
정진호 기자  |  jbpost2014@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3.22  14:37:01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국가대표 병역특례 축구선수들이 군 복무를 대체하는 봉사활동으로 전주지역 축구 꿈나무들을 가르치기로 했다.

전주시와 대한축구협회(협회장 정몽규)는 24일 병역특례를 받은 국가대표 축구선수들이 전주시의 각종 축구프로그램에 참여하는 내용을 골자로 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시와 대한축구협회는 체육요원 봉사활동 협약기간과 대상선수들이 협의를 통해 봉사활동를 전개하게 된다.

이날 협약식의 핵심은 올림픽 3위 이상, 아시아경기대회 1위로 입상한 선수들에게 주어지는 병역특례에 따른 의무 봉사활동 총 544시간을 수행할 장소로 전주시를 택한 것이다.

이날 협약에 따라 축구 국가대표 선수 등은 △전주시 주최 축구클리닉 △전주시 산하기관 주체 축구클리닉 △전주시 소재 학교 등의 ‘체험 학습의 날’ △스프츠클럽활동 △정규체육수업을에 참여할 예정이다.

또한 △태극전사와 함께하는 축구클리닉 △취약계층 돕기 자선축구경기 봉사활동 등도 전개하게 된다.

전주시 관계자는 “이번 협약식을 바탕으로 축구꿈나무 뿐 아니라 일반시민들도 함께 참여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적극 발굴하는 등 시스템을 구축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정진호 기자

정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60-022) 전북 전주시 완산구 전동성당길 13. 호운빌딩 3층  |  대표전화 : 063)231-6502  |  등록번호 : 전라북도 아 00076  |  발행인·편집인 : 강찬구
등록 및 발행일 : 2014년 8월 7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현영
Copyright © 2019 전북포스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