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문화
‘바람, 소리’…2019 전주세계소리축제 일정, 주제 확정
김미영 기자  |  jjtoro@nate.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2.19  12:35:18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지난해 전주세계소리축제 개막공연.  2018.10.3/ 전북포스트 DB

2019 전주세계 소리축제 일정과 주제가 확정됐다.

전주세계소리축제 조직위원회는 올해 축제 주제를 ‘바람, 소리’로 확정, 올해 10월2일부터 6일까지 닷새간 한국소리문화전당 일원에서 축제가 펼쳐진다고 19일 밝혔다. 

주제 ‘바람, 소리’는 관악기의 동력인 바람(wind)과 불교 음악, 농악 등 전통예술 속 인류의 바람(Wish)을 동시에 연상케 하는 중의적 의미를 담고 있다.

올해 소리축제는 총 150여 회의 다채로운 공연으로 관객을 찾을 예정이다.  소리축제 간판 프로그램인 ‘개막공연’과 ‘광대의 노래’, ‘특별기획 아시아 불교 음악 특집’ 등에서 집중 조명될 것으로 보인다. 


개막공연은 동서양 관악기를 비롯한 판소리, 월드뮤직 등 초대형 콜라보레이션으로 축제 흐름을 한눈에 볼 수 있다.

특히 불교 음악 특집 ‘with 붓다 without 붓다’ 프로그램은 기대해 볼만하다.  아시아 불교 음악의 예술적 가치는 물론, 삶의 유한함 앞에서 겸손하고 순종하는 인간 삶과 인류의 바람(wish)도 들여다본다. 한국과 대만, 네팔, 태국 등 동아시아 불교 음악을 만나 볼 기회다.

폐막공연 ‘YB-OB의 모던 록 시나위’ 역시 기대를 모은다. 젊은 국악인과 중견 국악인이 펼치는 ‘록 시나위’는 오직 소리축제에서만 볼 수 있는 파격적 실험으로 한국음악의 스펙트럼을 한 단계 확장을 목표로 한다.

박재천 집행위원장은 “올해 축제는 마치 숲 속에서 불어오는 바람 소리를 들으며, 그 속에 머물러 있는 수많은 ‘나’를 발견하는 시간이 되길 기대한다”며 “모든 관객에게 삶의 위안과 치유의 가치가 전달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 김미영 기자

김미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60-022) 전북 전주시 완산구 전동성당길 13. 호운빌딩 3층  |  대표전화 : 063)231-6502  |  등록번호 : 전라북도 아 00076  |  발행인·편집인 : 강찬구
등록 및 발행일 : 2014년 8월 7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현영
Copyright © 2019 전북포스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