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사회
전주시 가든시티 사업 시동…백제대로 숲 조성공사 첫 삽
정진호 기자  |  jbpost2014@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11.08  16:55:03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전주시의 천만 그루 가든시티 조성사업이 백제대로 숲 조성사업 공사와 함께 시작됐다.

전주시는 인후동 명주골 네거리와 평화동 꽃밭정이 네거리를 잇는 백제대로에 녹지공간과 작은 숲을 조성하는 공사에 착수한다고 8일 밝혔다.

이 사업은 전주의 미세먼지를 줄이고 도심의 열섬현상을 완화하기 위한 민선 7기 중요사업 중 하나다.

시는 올해 1단계 사업으로 꽃밭정이네거리∼삼천쌍용아파트 3단지 구간, 꽃밭정이네거리∼우성아파트 정문, 우성아파트정문∼신일아파트정문 등 3개 구간에서 가로 숲 조성공사를 진행할 계획이다.

특히 시는 아스팔트와 콘크리트로 가득한 삭막한 도시 이미지를 바꾸기 위해 백제대로 넓은 인도에 5천800여 그루의 꽃과 나무를 심어 자연친화적인 공간으로 꾸미게 된다.

시는 도심 중심대로에 녹지 축이 조성되면 열섬현상 완화와 미세먼지 저감 등의 효과가 나타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전주시 생태도시국 관계자는 “도심을 가로지르는 백제대로 인도에 수풀과 수목이 우거진 화단을 조성하고 시민들을 위한 쉼터를 마련하는 등 사람중심의 녹색 생태공간을 확충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 정진호 기자

정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60-022) 전북 전주시 완산구 전동성당길 13. 호운빌딩 3층  |  대표전화 : 063)231-6502  |  등록번호 : 전라북도 아 00076  |  발행인·편집인 : 강찬구
등록 및 발행일 : 2014년 8월 7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현영
Copyright © 2018 전북포스트. All rights reserved.